• SU6205
  •   오늘:20226 | 어제:24449 | 최대:33570 | 전체:1062056

고기인간

사라진 풍경, 그 속에서 마지막으로 보이는 선명한 색채는 과연 선연한가. 그도 아니면 회재색이 되어가는 주변의 것들에 감화해 스러지고 말 것인가. 무기질적인 모든 것들 사이에서 발버둥치는 그것들이 보이는 간절함은 세상 그 어떤 것보다도 치열했으며 동시에 먹먹한 감정을 지니고 있었다. 가장 뛰어난, 혹은 가장 처절한 이들의 마지막 살아남기 위한 발악. 그들의 이야기는 무덤덤하게, 그리고 고요하게 흘러가고 있다. 버티기 위해, 생존하기 위해 

     
     
UA-125010649-1